'Canon G9'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08.07.02 Illy
  2. 2008.06.18 A Pleasant Day (1)
  3. 2008.06.18 They love spectacle (1)
  4. 2008.05.03 Purgatory (5)

Illy

Photographs/2008 2008.07.02 01:54
사용자 삽입 이미지


Seoul
2008. 7
신고
tags : Canon G9, illy
Trackback 0 : Comment 0

A Pleasant Day

Photographs/2008 2008.06.18 23:15

<주인장의 최근 모습 / photo by 장파>



Seoul
2008. 6

아트선재에 전시 중인 정주하 사진전. 검색이 귀찮은 분들을 위해 아트선재센터 웹사이트에서 불펌.
출처:
http://artsonje.org/asc/


□ 전시소개 : 불안, 불-안, A Pleasant Day

아트선재센터에서는 2008년 5월 1일부터 7월 27일까지 정주하의 사진전 < 불안, 불-안, A Pleasant Day >이 열린다. 독일에서 공부한 정주하는 1990년대부터 < 사진적 폭력 >(1993), < 땅의 소리 >(1999)와 < 서쪽 바다 >(2004) 등 작가만의 특유의 앵글로 다큐멘터리 사진을 찍어왔다. 이번 전시에 소개되는 사진들은 2003년부터 2007년까지 5년에 걸쳐 ‘원자력발전소’ 주위의 풍경과 인물 사진을 중심으로 제작된 작품들이다.

우리나라에는 네 곳의 원자력발전소가 있다. 서해의 영광, 동해의 울진, 월성, 고리는 원자력 발전소가 있는 바닷가이자 해수욕장과 시민 놀이 공간이 있는 유원지로 유명한 곳이다. 오래 전부터 원자력 발전소의 안전성에 많은 논의가 있었지만 상업화에 따른 가치 기준에 맞추어져 논란은 가려져 왔다. 홍보 자료에 의하면 원자력 발전소 주변의 방사능 수치는 자연 상태에서 만들어진 방사능 수치를 넘지 않는다고 한다. 서울을 비롯한 대도시 주변보다 원전 주변의 방사능 수치가 낮다는 자료도 나와 있다. 작가는 이런 제도적인 홍보 수치에 의해서 보면 ‘안전한 듯한 풍경’을 담담하게 제시하고 있다.

이번 전시의 사진은 크게 두 가지의 양상을 띠고 있다. 첫 번째는 원전 주변 마을의 일상생활과 함께 펼쳐지는 평범한 인물 사진들이다. 마을에서 흔히 부딪히는 사람들은 불안한 공기를 감지한 듯 공허한 시선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또한 원자력발전소 주변의 ‘싱싱한’ 텃밭 앞에 서 있는 천진난만한 어린아이의 얼굴에도 긴장감이 스치듯 보인다. 위험이 가시화되지 않은 평범한 풍경이 오히려 불안하게 보인다.

두 번째는 바닷가에 서 있는 원자력발전소를 배경으로 한 풍경 사진이다. 이 풍경 사진에는 바닷가에서 휴가의 여유로움을 마음껏 즐기는 피서객들이 등장한다. 정겹고 한가로운 휴가철 풍경 저 너머에는 원자력발전소의 모습이 오롯하게 보인다. 마치 산업주의 생산력이 오늘의 휴식을 제공한 듯한 풍경이 원자력 발전소를 배경으로 펼쳐지고 있다.

정주하는 원전마을의 풍경을 사진으로 담으며 그 안의 이율 배반적인 아름다움을 통해서 물질적인 풍요와 편리성의 뒷면에 도사리고 있는 불안과 위험을 사색적인 방법으로 모색하고 있다. 작가는 보다 철학적이고 사변적인 공간으로서 사진 이미지를 제시함으로써 우리 사회의 불안정한 현상에 대해 심도 있는 질문을 던지고 있다.


□ 작가소개


정주하는 독일 쾰른 예술대학(Koeln Fachhochschule)에서 학사와 석사(Meister)학위를 받았다.
독일 Bielefeld의 Fotoforum Schwarzbund, 독일 Krefeld의 Gallerie Fabrik Heeder, 서울 예술의 전당, 선재미술관, 한미사진미술관, 미국 Chicago의 The Museum of Contemporary Photography, 미국 Houston의 Williams Tower Gallery, 일본 사이따마의 근대미술관 등 여러 나라에서 다수의 개인전, 그룹전을 가졌다. 현재 백제예술대학 사진과 교수로 재직 중이며, 프랑스 Biblotheque National, 국립 현대미술관, 한미사진미술관, 전북도립미술관등에 작품이 소장되어 있다.

신고
Trackback 0 : Comment 1

They love spectacle

Photographs/2008 2008.06.18 22:54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백화점에서 나오는 길에 눈에 띈 스티커. 특히 피사체의 우측 어깨 뒤에 있는 소가 인상적이다.

셔츠로 입고 다니실 분은:
http://www.buriedalive.co.kr/


Seoul
2008. 6
신고
tags : Canon G9, 풍자
Trackback 0 : Comment 1

Purgatory

Photographs 2008.05.03 02:47

사용자 삽입 이미지

Uiseong
2004. 6


사용자 삽입 이미지

Arbil
2006. 2


사용자 삽입 이미지

Seoul
2007. 1


사용자 삽입 이미지

Seoul
2008. 5



신고
Trackback 0 : Comments 5